주한 캄보디아 대사, 구미서 자국 노동자 간담회

코로나19로 어려움 겪는 자국 노동자 격려

 

롱 디망쉐(앞줄 가운데) 주한 캄보디아 대사가 구미 외국인노동자쉼터를 찾아 자국 노동자 등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구미시 제공 롱 디망쉐(앞줄 가운데) 주한 캄보디아 대사가 구미 외국인노동자쉼터를 찾아 자국 노동자 등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구미시 제공

 

롱 디망쉐 주한 캄보디아 대사는 17일 구미외국인노동자쉼터(대표 진오 스님)를 찾아 자국 노동자들을 격려했다.

롱 디망쉐 대사는 이날 쉼터 입소자 10여 명과 함께 간담회를 열어 한국 생활의 고충 등 애로사항을 청취했다.

구미외국인노동자쉼터 측은 "캄보디아 노동자뿐 아니라 모든 외국인 노동자들이 지친 몸과 마음을 치유할 수 있는 공간으로 거듭나겠다"고 밝혔다.

 

관련기사

AD

사회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