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뉴스] 서울시청사·도서관 앞에 청테이프로 박원순 비난 문구

14일 오전 서울시청사 정문 앞에 설치된 안내 팻말 위에 고 박원순 서울시장을 비난하는 문구가 붙어있다. 커뮤니티 사이트 '디시인사이드'에는 청테이프로 글자를 만든 이 게시물을 직접 붙였다고 주장하는 사용자의 글이 이날 오전 5시 27분쯤 올라왔다. 서울시 관계자는 "정확히 누가 언제 게시물을 붙였는지는 지금으로서는 파악되지 않았다"며 "고소고발 등 여부는 시 내부에서 논의를 해 보고 결정할 것"이라고 말했다. 디시인사이드 갤러리 게시물 캡처

관련기사

AD

사회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