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거창문화재단 2020 거창 Festival 취소 결정

(재)거창문화재단(이사장 구인모 거창군수)은 '2020 거창 페스티벌' 개최를 취소한다고 15일 밝혔다.

2020 거창 페스티벌은 거창국제연극제 정상화 지연에 따른 지역 여름축제 장기 공백을 방지하고자 기획한 축제로, 애초 7월 31일부터 8월 8일까지 다양한 장르의 공연과 물놀이 프로그램, 빛 축제, 지역농산물 먹을거리 등 다양한 부대행사를 유치해 성대하게 개최할 예정이었다.

하지만 최근 수도권과 호남, 충청권 등지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계속 증가하고 있고, 국외유입 확진자 발생도 잇따르는 점 등을 고려해 취소 결정을 내렸다.

구인모 거창군수는 "2020 거창 페스티벌 개최로 군민들에게 즐길거리를 제공하고 관내 업체 활용으로 지역경제 활성화를 기대했지만 코로나19에 따른 군민들과 관람객들의 안전을 위해 고심 끝에 취소 결정을 내리게 됐다"고 밝혔다.

관련기사

AD

사회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