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 영천 축사 2곳서 잇딴 화재...3억7천만원 피해

금호읍 A축산 돼지 800여마리, 북안면 B농원 병아리 5만6천여마리 불에 타

영천시 금호읍 A축산 화재 현장. 경북소방본부 제공 영천시 금호읍 A축산 화재 현장. 경북소방본부 제공

12일 새벽 시간대 경북 영천에 있는 축사 2곳에서 잇따라 불이 나 소방서 추산 3억7천만원 상당의 피해가 발생했다.

이날 오전 3시29분쯤 영천시 금호읍 A축산에서 불이 나 돈사 2개동 198㎡와 돼지 800여마리가 불에 탔다. 화재는 소방서 추산 1억9천500만원 상당의 피해를 내고 2시간여만에 진화됐다.

앞선 오전 1시2분쯤 영천시 북안면 B농원에서 난 불은 계사 2개동 660㎡와 태양광시설, 병아리 5만6천여마리를 태워 소방서 추산 1억7천600만원 상당의 피해를 냈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영천시 북안면 B농원 화재 현장. 경북소방본부 제공 영천시 북안면 B농원 화재 현장. 경북소방본부 제공

관련기사

AD

사회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