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식 잃은 운전자 구조 소방관, 의인상 상금 1천만원 기부

'코로나19 극복 고향사랑 경북사랑 나눔운동'에 전액 기부

LG 의인상을 받은 이윤진(가운데) 소방관이 이철우(오른쪽) 경북도지사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경북도 제공 LG 의인상을 받은 이윤진(가운데) 소방관이 이철우(오른쪽) 경북도지사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경북도 제공

터널 속에서 의식 잃은 운전자를 시민과 함께 구조한 소방관이 의인상 수상에 따른 상금 1천만원을 어려운 이웃돕기에 내놓기로 했다.

2일 경북도에 따르면 이철우 도지사와 직원 만남의 날 행사에서 김천소방서 이윤진 소방관은 LG 의인상 상금으로 받은 1천만원을 '코로나19 극복 고향사랑 경북사랑 나눔운동'에 전액 기부하기로 했다.

이 소방관은 지난 5월 19일 터널 안에서 운전자가 의식을 잃은 채 주행하던 차량을 온몸으로 막아 세우고 시민 3명과 함께 운전자를 안전하게 이동 조치했다. 또 2차 사고 방지를 위해 교통정리를 하는 등 끝까지 현장을 지켰다.

LG복지재단은 지난달 15일 이 소방관을 포함해 2명을 LG 의인상 수상자로 선정했다.

관련기사

AD

사회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