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사회 대구지사 ‘장애인 추억 만들기’ 500만원 후원

한국마사회 대구지사(지사장 음두성)는 3일 중증장애거주시설인 대구 인제요양원에서 '제16회 대한적십자 대구지사 수성구협의회 어머니와 인제요양원 거주 장애인들이 함께하는 가을날의 추억 만들기' 지원 사업으로 현금 500만원을 기부했다.

관련기사

AD

사회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