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총상금 10억' 아이에스동서 부산오픈 7월 티샷

KLPGA 투어 신설 조인식 열어…권혁운 회장 상금 2억원 더 쾌척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 아이에스동서 부산오픈 개최 조인식이 26일 서울 강남구 사무국에서 진행되고 있다. 총상금 10억원 규모의 이 대회는 7월 10일부터 사흘간 부산 스톤게이트 컨트리클럽에서 열린다. KLPGA 제공.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 아이에스동서 부산오픈 개최 조인식이 26일 서울 강남구 사무국에서 진행되고 있다. 총상금 10억원 규모의 이 대회는 7월 10일부터 사흘간 부산 스톤게이트 컨트리클럽에서 열린다. KLPGA 제공.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 아이에스동서 부산오픈이 신설됐다.

KLPGA는 26일 서울 강남구 사무국에서 아이에스동서와 함께 아이에스동서 부산오픈 개최 조인식을 열었다. 이 자리에는 아이에스그룹 권혁운 회장과 KLPGA 김상열 회장 등이 참석했다.

총상금 10억원 규모의 이 대회는 중국 개최로 인한 어려움에 취소된 '아시아나항공 오픈', 혹서기 및 스폰서 사정으로 취소된 'MY문영 퀸즈파크 챔피언십'을 대신해 7월 10일부터 사흘간 부산 스톤게이트 컨트리클럽에서 열린다.

아이에스동서는 건설·건자재 종합기업으로 이번에 처음으로 KLPGA 투어 대회를 열게 됐다. 당초 총상금 8억원 규모로 대회를 개최할 예정이었지만 권혁운 아이에스동서 회장은 코로나19의 확산에 지친 선수와 관계자를 위로하기 위해 2억원을 더해 총 10억원의 상금을 내걸었다.

권혁운 아이에스동서 회장은 "KLPGA와 인연을 맺고 대회를 개최하게 된 것에 대해 기쁘게 생각한다. 세계 최고의 선수들이 기량을 마음껏 펼치는 장을 만들고 이 대회 개최가 불씨가 돼서 KLPGA 투어 분위기를 끌어올리는 토대가 되기를 기대한다"고 했다.

경북 의성이 고향으로 국내 최초 건설·건자재 종합기업 아이에스동서㈜를 이끌고 있는 권회장은 2016년 사재 140억원을 출연해 문암장학문화재단을 세웠고 현재 355억원 상당의 사회공헌활동을 진행 중이다.

 

관련기사

AD

사회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