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 상하이 시 "대구경북에 마스크 50만장 전달"

주상하이 한국 총영사관 주상하이 한국 총영사관

중국 상하이 시가 최근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코로나19) 확진이 급증하고 있는 대구경북에 보내달라며 마스크 50만장을 우리 정부에 전달했다.

27일 주상하이 한국 총영사관은 상하이시 정부 외사판공실 장샤오쑹 주임이 이날 총영사관을 찾아 마스크 50만개를 전달했다고 밝혔다. 40만장은 KN95 마스크이고, 10만장은 의료용이다.

중국 지방 정부 중 코로나19 확산 관련 한국 돕기에 나선 곳은 상하이가 최초이다.

상하이 시 측은 "한중 우호 차원에서 대구경북을 비롯해 대한민국의 모든 필요한 도시에 물품을 지원하고 싶다"고 밝혔다. 이에 최영삼 상하이 총영사는 감사의 뜻을 나타냈다.

총영사관은 상하이 시로부터 받은 마스크를 최대한 빨리 한국으로 보낼 예정이다.

관련기사

AD

사회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