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대구경북 강타]권영진 대구시장, 군부대 의료자원 등 정부 지원 호소

의료진 감염에 확진자 급증…의료인력난 심화
취약계층 위한 마스크 지원도

권영진 대구시장은 21일 초유의 코로나19 집단 감염 사태와 관련해 범정부 차원의 지원과 협력이 절실하다고 거듭 호소했다.

권 시장은 이날 정례브리핑을 통해 정세균 국무총리 주재 중앙사고수습본부 확대회의에서 군 병원 즉시 활용과 군 의료인력 지원 등을 건의했다.

대구 의료진 감염과 병원 기능 마비가 잇따르면서 군부대 등 공공 의료자원 지원이 절실하다는 것이다.

앞서 보건당국은 지난 19일 공중보건의 24명을 대구 선별진료소 운영 및 역학조사 업무에 긴급 투입했지만, 대구 코로나19 확진자가 걷잡을 수 없이 급증하면서 여전히 의료인력난이 심화되고 있다.

권 시장은 또 취약계층과 사회서비스 종사자 보호를 위한 마스크 100만 개 지원과 의료진 보호장비, 검사 키트, 음압구급차 등 의료물품 신속 지원을 요청했다.

앞서 대구시는 코로나19로 인해 폐쇄되는 민간병원 등의 영업손실을 지원할 수 있는 정부 대책 마련도 건의한 바 있다.

관련기사

AD

사회기사

제21대 국회의원선거
D-13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