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인농협, 샤인머스캣 처음 베트남 수출

경산 브랜드 '옹골찬'으로 베트남 시장 공략

경산 자인농협(조합장 손병한)이 샤인머스캣을 베트남으로 수출한다.

자인농협은 7일 자인농협산지유통센터에서 샤인머스캣 베트남 첫 수출 선적식을 했다.

자인농협이 7일 자인농협산지유통센터에서 샤인머스캣 첫 베트남 수출 선적식을 가졌다. 자인농협이 7일 자인농협산지유통센터에서 샤인머스캣 첫 베트남 수출 선적식을 가졌다.

 

이번 수출(858kg)은 수출업체 ㈜프레시스를 통해 베트남 현지 수요를 고려해 2kg 상자에 두 송이씩 담아 경산시 농산물공동 브랜드인 '옹골찬' 이름으로 선보이게 된다.

자인농협은 포장을 달리한 상품을 조만간 추가 선적할 예정이다.

손병한 자인농협 조합장은 "경산은 샤인머스캣을 생산하기 가장 적합한 풍토를 가졌다"라며 "우수한 품질의 상품으로 시장개척을 진행 중이고, 내년부터 수출사업을 활성화해 농가소득에 보탬이 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AD

사회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