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뉴스] '24시간 책 읽기 도전' 2019 대구울트라 독서 마라톤대회

책 읽는 사회 분위기 조성을 위한 '2019 대구 울트라 독서 마라톤 대회'가 12, 13일 무박 2일 일정으로 동대구역 광장에서 열렸다.

120명의 참가자들이 읽고 싶은 책을 보며 '24시간 책 읽기'에 도전하고 있다.

이번 대회에 우승 상금은 없으며 24시간 완독에 성공한 참가자에게는 기념메달 등을 제공했다.

책 읽는 사회 분위기 조성을 위한 '2019 대구 울트라 독서 마라톤 대회'가 12, 13일 무박 2일 일정으로 동대구역 광장에서 열렸다. 한 어린이 참가자가 책을 얼굴 가까이에 들고 '24시간 책 읽기'에 도전하고 있다.

책 읽는 사회 분위기 조성을 위한 '2019 대구 울트라 독서 마라톤 대회'가 12, 13일 무박 2일 일정으로 동대구역 광장에서 열렸다. 어린이 참가자가 손으로 이마를 만지며 '24시간 책 읽기'에 도전하고 있다.

책 읽는 사회 분위기 조성을 위한 '2019 대구 울트라 독서 마라톤 대회'가 12, 13일 무박 2일 일정으로 동대구역 광장에서 열렸다. 한 참가자가 여행용 짐가방을 책상 옆에 놓고 '24시간 책 읽기'에 도전하고 있다.

책 읽는 사회 분위기 조성을 위한 '2019 대구 울트라 독서 마라톤 대회'가 12, 13일 무박 2일 일정으로 동대구역 광장에서 열렸다. 참가자들이 '24시간 책 읽기'에 도전하고 있다.

책 읽는 사회 분위기 조성을 위한 '2019 대구 울트라 독서 마라톤 대회'가 12, 13일 무박 2일 일정으로 동대구역 광장에서 열렸다.

한 어린이 참가자가 해리포터 시리즈 10권을 책상에 올려놓고 '24시간 책 읽기'에 도전하고 있다.

관련기사

사회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