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 동전노래방 다녀온 칠곡군 20대 코로나19 확진

칠곡군청 전경 칠곡군청 전경

대구에서 직장생활을 하는 칠곡군 20대 남성이 2일 코로나19에 확진됐다.

칠곡군에 따르면 이 남성은 칠곡군 왜관읍 자택과 대구의 직장을 오가는 직장인으로, 대구 중구의 한 코인노래방에 갔다 코로나19에 감염된 것으로 추정된다.

칠곡군은 이날 이 남성의 부모를 대상으로 코로나19 진단검사를 실시했으며, 확진자의 동선도 정밀 조사하고 있다.

 

 

관련기사

AD

사회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