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경찰청, '디지털 성범죄 특별수사단' 가동

피해자 보호 위한 별도 팀 구성… 가명 조서 작성, 피해자 보호관 지정 나설 터

대구경찰청이 26일 디지털 성범죄 특별수사단 현판식을 하고 있다. 대구경찰청 제공 대구경찰청이 26일 디지털 성범죄 특별수사단 현판식을 하고 있다. 대구경찰청 제공

대구경찰청은 26일 디지털 성범죄에 체계적이고 종합적으로 대응하고자 대구경찰청 및 산하 10개 경찰서에 '디지털 성범죄 특별수사단'을 설치해 운영에 들어갔다.

경찰은 텔레그램 등 SNS를 비롯해 다크웹, 음란사이트, 웹하드 등 사이버성폭력 4대 유통망을 특별 단속한다. 해외 수사기관 및 글로벌 IT기업 등과의 적극적인 국제 공조를 통해 성범죄자들을 끝까지 추적할 방침이다. 피해자를 위해 피해 영상물 삭제, 유포 차단, 법률‧의료 지원 등 원스톱 서비스도 더욱 강화한다.

조사 과정에서도 피해자들을 보호하기 위해 가명 조서 작성, 피해자 보호관 지정은 물론 대구경찰청 홈페이지에 디지털 성범죄 신고 코너를 만들어 적극적인 정보 제공이나 신고를 유도할 계획이다.

관련기사

AD

사회기사

제21대 국회의원선거
D-10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