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와 의리' 지킨 배우 한상진 의료진용 마스크 1천장 기부

대구 배경 '북성로 히어로즈' 감독 겸 주연 배우로 맺은 인연

배우 한상진 배우 한상진

대구 북성로를 배경으로 한 영화 '북성로 히어로'의 감독이자 주연 배우인 배우 한상진 씨가 29일 의료진용 마스크 1천장을 대구의사협회에 전달했다.

한 씨는 가격이 비싸고 구하기도 어려운 마스크를 구하기 위해 직접 수소문하며 1천장을 구한 것으로 전해졌다.

평범한 공시생이 대구 북성로 일대에서 겪는 사건들을 통해 진정한 히어로가 무엇인지 깨달아가는 단편영화를 찍으면서 대구와 인연을 맺은 한 씨는 지난해 개최된 제5회 대구청년영화제에서 '영 이노베이션상'을 수상한 바 있다.

최근에는 마스크 품귀현상을 빚는 정부의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코로나19) 대응을 비판하며 화제를 모았다.

관련기사

AD

사회기사

제21대 국회의원선거
D-7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