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동시, 도내 처음으로 전용서체 개발·보급나서

엄마까투리체·원영교체 2종 한글 2천350자 등

안동시가 경북도내에서 처음으로 개발해 보급하는 '엄마까투리체 전용서체'. 안동시 제공 안동시가 경북도내에서 처음으로 개발해 보급하는 '엄마까투리체 전용서체'. 안동시 제공

안동시가 경북에서 처음으로 지자체 전용서체 개발을 완료하고, 무료 보급에 나섰다.

전용 서체는 시민의 생활 속 불편을 개선해 삶의 질을 높이는 민생해결 100대 과제 중 하나로, 내부 소통 강화와 대외적 이미지 제고를 위해 만든 것이다. 또 유료 폰트 무단 사용으로 인한 저작권 분쟁을 방지할 수도 있다.

이번에 배포하는 서체는 '엄마까투리체'와 '월영교체' 등 2종으로, 각각 한글 2천350자, 영문 94자, 약물 986자로 구성돼 있다.

엄마까투리체는 지역 대표 캐릭터인 엄마까투리의 귀여운 이미지에 부드러운 손글씨 느낌으로 표현했고, 월영교체는 관광 명소이자 국내에서 가장 긴 목책 인도교인 월영교를 모티브로 해 개발됐다.

안동시가 경북도내에서 처음으로 개발해 보급하는 '원영교체 전용서체'. 안동시 제공 안동시가 경북도내에서 처음으로 개발해 보급하는 '원영교체 전용서체'. 안동시 제공

전용 서체는 공공저작물로서 출처를 표시하면 상업적·비상업적 용도를 구분하지 않고 누구나 자유롭게 사용할 수 있다. 다만 전용 서체를 불법으로 변형해 사용하거나 유료로 양도 및 판매하는 등의 상업적 행위는 금지된다.

전용 서체는 안동시홈페이지(https://www.andong.go.kr)-안동소개-안동의 상징 게시판에서 내려 받을 수 있다.

안동시 관계자는 "전용서체는 우리 시만의 정체성을 확립하는 최적의 문화 콘텐츠로, 각종 홍보물이나 다양한 시각 매체에 두루 활용해 도시의 브랜드 가치를 높여나가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관련기사

사회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