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뉴스] '철 없는' 국산 생물 새우,1년 내내 맛보세요

비닐하우스에서 키운 생물 새우 홈플러스 단독 판매

비닐하우스에서 자란 '철 없는' 새우가 등장하면서 냉동이 아닌 생물 국산 새우를 제철인 8~10월 외에도 1년 내내 맛볼 수 있게 됐다. 홈플러스는 친환경 양식기술인 바이오플락 양식기술(BFT)로 키운 '국산 바이오플락 생물 새우'를 연중 판매한다고 8일 밝혔다. BFT기법은 유익미생물인 바이오플락을 이용해 항생제 등 인체에 해로운 약품을 쓰지 않는 친환경 새우 양식법이다. =홈플러스 제공 비닐하우스에서 자란 '철 없는' 새우가 등장하면서 냉동이 아닌 생물 국산 새우를 제철인 8~10월 외에도 1년 내내 맛볼 수 있게 됐다. 홈플러스는 친환경 양식기술인 바이오플락 양식기술(BFT)로 키운 '국산 바이오플락 생물 새우'를 연중 판매한다고 8일 밝혔다. BFT기법은 유익미생물인 바이오플락을 이용해 항생제 등 인체에 해로운 약품을 쓰지 않는 친환경 새우 양식법이다. =홈플러스 제공
비닐하우스에서 자란 '철 없는' 새우가 등장하면서 냉동이 아닌 생물 국산 새우를 제철인 8~10월 외에도 1년 내내 맛볼 수 있게 됐다. 홈플러스는 친환경 양식기술인 바이오플락 양식기술(BFT)로 키운 '국산 바이오플락 생물 새우'를 연중 판매한다고 8일 밝혔다. BFT기법은 유익미생물인 바이오플락을 이용해 항생제 등 인체에 해로운 약품을 쓰지 않는 친환경 새우 양식법이다. =홈플러스 제공 비닐하우스에서 자란 '철 없는' 새우가 등장하면서 냉동이 아닌 생물 국산 새우를 제철인 8~10월 외에도 1년 내내 맛볼 수 있게 됐다. 홈플러스는 친환경 양식기술인 바이오플락 양식기술(BFT)로 키운 '국산 바이오플락 생물 새우'를 연중 판매한다고 8일 밝혔다. BFT기법은 유익미생물인 바이오플락을 이용해 항생제 등 인체에 해로운 약품을 쓰지 않는 친환경 새우 양식법이다. =홈플러스 제공

관련기사

AD

경제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