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신호 주교 일행 오스트리아 잘츠부르크 대교구 방문

 

천주교 대구대교구 총대리 장신호(사진) 주교는 자매교구인 오스트리아 잘츠부르크 대교구와 자매결연 50주년 기념행사에 참가하기 위해 18일 출국했다.

대구대교구 방문단은 24일까지 잘츠부르크 대교구에 머물며 기념행사에 참석하고 두 교구의 교류와 사목 현안에 대해 다양한 의견을 나눌 예정이다. 이번 방문단에는 범어대성당 최창덕 주임 신부와 이동구 교구 총회장 부부, 대구가톨릭학술원 관계자 3명 등이 동행했다.

대구대교구와 잘츠부르크 대교구는 1968년 자매결연을 맺은 뒤 청년교류모임을 비롯해 지속적인 사목교류를 해오고 있다.

관련기사

문화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