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도의회 "군위군, 대승적 차원 결단해야"

경북도의회 '군위군 대승적 결단' 촉구
24일 통합신공항 이전후보지 선정 촉구 성명서 발표

24일 경북도의회 의원들이 대구경북 통합신공항 이전후보지 선정 촉구 성명서를 발표하며 군위군의 대승적 차원의 결단을 요청했다. 경북도의회 제공 24일 경북도의회 의원들이 대구경북 통합신공항 이전후보지 선정 촉구 성명서를 발표하며 군위군의 대승적 차원의 결단을 요청했다. 경북도의회 제공

경상북도의회는 24일 "통합신공항은 군위군 미래는 물론 대구경북 상생발전, 국가발전을 위한 초대형 프로젝트다. 어떠한 일이 있어도 대구경북이 반드시 유치해야 한다"고 밝혔다.

경북도의회는 이날 대구경북 통합신공항 이전후보지 선정 촉구 성명서를 발표하고 "그동안 민주적 절차로 진행돼 온 통합신공항 이전 사업은 조속히 추진돼야 한다. 군위군이 대승적인 차원에서 결단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도의원들은 "통합신공항을 유치하기 위해 경북도는 적극적으로 설득했고 민·관의 호소가 있었다. 하지만 군위군민들에게 동의를 얻지 못하고 있음은 안타까운 일"이라며 "우리 지역의 미래를 위해서는 나무보다 숲을 보는 지혜와 포용적 자세가 필요하다"고 덧붙였다.

경북도의회는 통합신공항 이전 사업이 진행돼 온 데 군위 군민의 희생정신과 노력이 있었다는 점에도 인식을 같이했다. 하지만 이전부지 결정 최종 시한이 31일로 다가온 만큼 300만 도민들의 절실한 호소에 군위군민이 귀 기울여주기를 바라고 있다.

경북도의회는 "통합신공항은 대구경북의 새로운 미래 도약을 위한 절체절명의 기회"라면서 "앞으로 통합신공항 추진에 필요한 모든 행·재정적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다짐했다.

 

관련기사

AD

정치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