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도의회 의장단, "군위군 대승적 결단해야"

20일 군위군 방문해 양보와 타협 촉구

경북도의회 의장단이 20일 김영만 군위군수를 만나 통합신공항 관련 대승적 결단을 촉구하고 있다. 경북도의회 제공 경북도의회 의장단이 20일 김영만 군위군수를 만나 통합신공항 관련 대승적 결단을 촉구하고 있다. 경북도의회 제공

고우현 경북도의회 의장과 김희수·도기욱 부의장이 20일 통합신공항 이전 문제 해결을 위해 군위군을 방문, '대승적 차원의 양보와 타협'을 촉구했다.

고 의장을 비롯한 의장단은 이날 김영만 군위군수를 만나 "통합신공항 이전사업은 군위, 의성만의 문제가 아니다. 대구경북의 새로운 하늘 길을 열고 침체한 지역경제를 살릴 뉴딜사업"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대구경북 미래를 위해 통합신공항 건설이 조속히 추진될 수 있도록 군위군이 대승적인 결단을 해달라"고 촉구했다.

경북도의회는 제11대 전반기 의회 기간 '통합공항이전특별위원회'를 구성, 사업 추진을 위해 노력한 바 있다.

관련기사

AD

정치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