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건설이 건강과 안전을 생각해 선보인 특화단지가 있다?

‘포레나 천안 두정’ 미세먼지 저감시스템, 기준치 이하 라돈 수치 자재 등 적용 …비산방지필름도 도입

한화건설이 천안시 두정지구에 분양중인 '포레나 천안 두정'을 건강과 안전을 생각한 특화아파트로 선보이고 있어 주목된다.

포레나 천안 두정은 천안시 서북구 두정동 28번지 일원에 위치하는 아파트다. 지하 2층~지상 29층, 13개 동 전용면적 76~102㎡, 총 1,067가구 규모로 조성된다. 타입 별 가구수는 ▲76㎡A 252가구 ▲76㎡B 131가구 ▲76㎡C 87가구 ▲84㎡A 421가구 ▲84㎡B 75가구 ▲102㎡ 101가구다.

실제로 한화건설은 포레나 천안 두정에 미세먼지를 줄여주는 다양한 특화시스템을 적용한다. 조경시설에는 먼지를 흡착하는 특수 수종의 조경수와 안개를 이용하여 분진과 미세먼지를 차단하는 단지 '미스트폴'을 곳곳에 설치한다. 또한 미세먼지 정보를 보다 쉽게 확인할 수 있는 '미세먼지 신호등'을 도입해 야외활동 여부를 미리 파악할 수 있게 할 예정이다.

세대 내에도 각종 생활피해를 최소화 해주는 시스템과 마감재를 적용한다. 각 동 출입구에는 외부에서 묻어온 먼지를 털어주는 '시스템 매트'가 설치된다.

내부 인테리어 자재는 선정단계에서부터 라돈 농도 기준치 이하의 자재를 선정해 적용할 예정이다.

또 유리가 들어가는 가구와 현관 중문, 샤워부스에 유리파편 흩어짐을 방지하는 '비산방지필름'을 도입한다. 이 밖에도 한화건설은 실내뿐만 아니라 실외기실에도 스프링쿨러를 적용해 혹시 모를 화재에 미리 대비할 계획이다.

한화건설 류진환 분양소장은 "이외에도 단지는 소음저감설계, 환기시스템 등 쾌적한 생활을 위한 세심한 설계를 적용한 것이 장점"이라며 "이에 수요자들의 만족도가 높아 계약이 순조롭게 진행되고 있다"라고 말했다.

실제 포레나 천안 두정은 층간소음재와 200mm의 세대간 벽체를 적용해소음피해를최소화했다. 또 누수감지설계, 지하주차장 배기시스템 등을 적용한다. 이에 따라 입주민은 더욱 쾌적한 생활을 누릴 수 있을 전망이다.

포레나 천안 두정은 현재 견본주택에서 선착순 계약을 진행 중이다. 선착순 계약은 국내에 거주하는 만 19세이상이면 누구나 청약통장 없이 신청할 수 있으며, 견본주택에서만 신청이 가능하다.

단지는계약자에게 다양한 금융혜택도 제공해 주목된다. 먼저 계약금은 2회 분납제와 1차 계약금 1천만원 정액제를 적용해 초기 부담을 낮췄다. 또 중도금은 전액 무이자 혜택을 적용한다. 이 밖에도 선착순 계약자 중 미리 내집마련 신청서를 작성한 고객에게는 백화점 상품권을 제공할 예정이다.

포레나 천안 두정의 견본주택은 천안시 서북구 성정동 1426번지에 위치했으며, 입주는 2022년 3월 예정이다.

관련기사

경제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