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석열 '작심 인터뷰' 나오자…靑 "절차따라 차분히 의견 개진해야"

윤석열 검찰총장. 연합뉴스 윤석열 검찰총장. 연합뉴스

2일 윤석열 검찰총장이 언론 인터뷰를 통해 더불어민주당이 추진하는 중대범죄수사청에 대해 강하게 비판하자 청와대가 "검찰은 국회를 존중해 정해진 절차에 따라 차분히 의견을 개진해야할 것"이라는 입장을 냈다.

청와대는 '윤 총장의 중수청 반대에 대한 청와대 입장이 있느냐'는 물음에 "국회는 검찰개혁에 대한 국민의 의견을 수렴해 입법권을 행사할 것"이라며 이같이 답했다.

비슷한 질문이 이어졌지만 "'차분히 의견을 개진해야 한다'는 말의 뜻을 기자들도 이해할 수 있으리라 본다"며 같은 대답을 반복했다.

직접적인 표현은 없었지만 윤 총장의 언론 인터뷰에 대한 비판적인 시각이 담긴 것으로 풀이된다.

이날 윤 총장은 언론 인터뷰를 통해 중수청 설치는"민주주의의 퇴보이자 헌법정신의 파괴"라며 강하게 비판했다.

 

 

 

 

관련기사

AD

정치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완독률이 좋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