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정은경 질병관리청장 코로나19 검사 "권덕철 장관과 접촉"

26일 오전 충북 청주 질병관리청에서 열린 '백신 접총 의정공동위원회' 회의에서 정은경 질병관리청장이 발언을 하고 있다. 연합뉴스 26일 오전 충북 청주 질병관리청에서 열린 '백신 접총 의정공동위원회' 회의에서 정은경 질병관리청장이 발언을 하고 있다. 연합뉴스
정은경 질병관리청장이 26일 오전 충북 청주 질병관리청에서 열린 '백신 접종 의정공동위원회'에서 발언하고 있다. 오른쪽은 권덕철 보건복지부 장관. 연합뉴스 정은경 질병관리청장이 26일 오전 충북 청주 질병관리청에서 열린 '백신 접종 의정공동위원회'에서 발언하고 있다. 오른쪽은 권덕철 보건복지부 장관. 연합뉴스

26일 정은경 질병관리청장이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코로나19) 감염검사를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검사 결과는 아직 나오지 않았다.

보건복지부에 따르면 앞서 권덕철 장관은 최근 접촉했을 가능성이 있는 보건복지부 소속 직원(수행비서)이 이날 오후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자, 곧바로 이날 오후 감염검사를 받은 후 격리를 해왔다.

이어 이날 저녁 검사 결과가 나왔다. 음성 판정을 받은 것으로 확인됐다.

그런데 정은경 청장이 이날 권덕철 장관과 같은 공간에 있었던 데 따라 사전예방적 차원에서 감염검사를 받은 것이다.

권덕철 장관과 정은경 청장은 이날 오전 충북 청주시 소재 질병관리청에서 열린 '백신 접총 의정공동위원회' 회의에 함께 참석한 바 있다. 정은경 청장 바로 옆에 권덕철 장관이 자리했다.

관련기사

AD

정치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