밤사이 집중호우 주택 3곳 침수

29일 오후 8시 호우주의보 30일 오전 5시 해제…평균 강우량 100.4㎜

29일부터 30일 아침까지 밤사이 집중호우가 내린 영덕군 영해면 벌영리에서 주택침수피해를 입은 주민이 119의 도움을 받아 대피하고 있다. 경북도소방본부 제공 29일부터 30일 아침까지 밤사이 집중호우가 내린 영덕군 영해면 벌영리에서 주택침수피해를 입은 주민이 119의 도움을 받아 대피하고 있다. 경북도소방본부 제공

경북 영덕군에 밤사이 집중호우가 내려 주택 3곳과 차량 1대가 침수됐다.

영덕군에 따르면 29일 오후 8시 호우주의보가 발령돼 30일 오전 5시에 해제됐지만 평균 100.4㎜의 비가 집중되면서 영해면 벌영리 저지대 주택 1곳과 강구면 오포리 주택 2곳이 가벼운 침수피해를 입었다.

이들 주택들은 집 앞 도로가 잠기면서 물이 흘러들어 피해를 입었지만 날이 개면서 물이 모두 빠졌다. 벌영리 주택침수 피해 주민은 밤 사이 대피했다 아침에 귀가했다.

한편 강구면 삼사리 7번 국도 아래 지하차도를 지나다 침수된 차량은 견인됐다.

관련기사

AD

정치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