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당, 조국 임명에 오후 긴급의총…靑앞 규탄집회

더불어민주당 이인영(왼쪽 부터), 바른미래당 오신환, 자유한국당 나경원 원내대표가 9일 오전 국회 운영위원장실에서 회동하고 있다. 연합뉴스 더불어민주당 이인영(왼쪽 부터), 바른미래당 오신환, 자유한국당 나경원 원내대표가 9일 오전 국회 운영위원장실에서 회동하고 있다. 연합뉴스

자유한국당은 9일 오후 국회에서 문재인 대통령의 조국 법무부 장관 임명을 규탄하기 위한 긴급 의원총회를 하기로 했다.

한국당은 긴급 의원총회를 마친 뒤 청와대 앞에서 규탄집회를 할 계획이다.

박맹우 사무총장은 이날 연합뉴스와의 통화에서 "오후에 의원총회를 하고, 곧바로 청와대로 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국당은 이날 오전 이 같은 상황에 대비해 소속 의원 전원에게 국회에서 비상대기하도록 지침을 내려놓은 상태다.

나경원 원내대표는 이날 오전 공지를 통해 "조국 임명을 강행할 경우 즉시 긴급 의원총회가 소집될 예정"이라며 "의원님들께서는 긴급 의원총회에 한 분도 빠짐없이 신속히 참석할 수 있도록 국회 내에서 비상대기해 주기 바란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AD

정치기사

매일신문은 모든 댓글을 소중히 생각합니다. 다만, 아래의 경우에는 고지없이 삭제하겠습니다.
· 음란 및 청소년 유해 정보 · 개인정보 · 명예훼손 소지가 있는 댓글 · 도배성 댓글 · 기타 관련 법률 및 법령에 위배되는 댓글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