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호영 "포항 영일만 횡단대교 반드시 관철"

25일 이철우 경북도지사·이강덕 포항시장, 김정재·김병욱 국회의원과 면담

이철우 경북도지사, 이강덕 포항시장, 김정재·김병욱 국회의원이 25일 주호영 국민의힘 원내대표를 만나 포항 영일만 횡단대교 건설사업의 국비 예산 반영을 건의하고 있다. 경북도 제공 이철우 경북도지사, 이강덕 포항시장, 김정재·김병욱 국회의원이 25일 주호영 국민의힘 원내대표를 만나 포항 영일만 횡단대교 건설사업의 국비 예산 반영을 건의하고 있다. 경북도 제공

주호영 국민의힘 원내대표가 25일 "경북 포항 영일만 횡단대교가 반드시 관철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주 원내대표는 이날 국회를 찾은 이철우 경북도지사, 이강덕 포항시장, 김정재·김병욱 국회의원의 영일만 횡단대교 건설의 내년 예산 반영 건의에 이같이 약속했다.

영일만 횡단대교는 포항 남구와 북구를 잇는 해상교량이다. 총사업비 1조6천189억원을 투입해 동해고속도로의 유일한 단절구간을 연결하는 사업으로 동해안 경제·관광 활성화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2008년 광역경제권발전 30대 선도프로젝트로 지정됐으나 이후 번번이 정부 사업계획에서 제외됐다.

한편 이 지사는 내년도 예산 확보를 위해 주 원내대표와 함께 추경호 국회 예산결산특별위원회 간사, 임이자 예결위원(이상 국민의힘), 위성곤 예결위원(더불어민주당) 등을 잇달아 만났다. 이 자리에서 이 지사는 문경~김천 내륙철도 건설, 구미 스마트산업단지 등 경북 주요 현안을 설명하고 초당적인 관심과 지원을 요청했다.

영일만 횡단대교 조감도 영일만 횡단대교 조감도

 

관련기사

AD

정치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