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핫썰:22일] 우상호 "우리 같은 사람을 빨갱이로 만들어서 출세하더니…"

매일 뉴스 속에는 많은 말과 '썰'들이 넘쳐난다. 우리는 그런 말들을 통해 울고 웃고 화낸다. 무수히 쏟아지는 뉴스 속 말들 중 화제의 인물의 '핫'한 발언들만 모아 하루의 뉴스를 정리해본다. 바로 '뉴스 핫썰'이다.

▶우상호 의원(22일 tbs 라디오 '김어준의 뉴스공장' 출연, 황교안 대표 '김정은 대변인 발언 관련)

"(황교안 대표는)우리 같은 사람을 빨갱이로 만들어서 출세하더니 이제 정치에서 문 대통령을 빨갱이로 매도해서 정치적 이득을 보겠다? 이 버릇 고쳐야 된다"

정의당 이정미 대표가 22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상무위원회에서 발언하고 있다. 연합뉴스 정의당 이정미 대표가 22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상무위원회에서 발언하고 있다. 연합뉴스

▶이정미 정의당 대표(22일 상무위원회의)

"자유한국당의 습관적인 국민 무시 행태가 한두 번은 아니지만, 최근에는 나가도 너무 나갔다"며 "장외집회에서는 '좌파독재', '종북 외교'처럼 시대착오적인 막말이 넘쳐났다"

▶해리 해리스 주한 미국대사(22일 국회서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 방문)

"다시 한번 안심을 드리고 싶은 부분은 한미동맹은 여전히 매우 강력하다. 한미동맹은 한반도와 이 지역 안보의 핵심축이라고 생각한다"

봉준호 감독(오른쪽)이 22일 서울 중구 소공동 웨스틴조선호텔에서 열린 영화 '기생충' 제작보고회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연합뉴스 봉준호 감독(오른쪽)이 22일 서울 중구 소공동 웨스틴조선호텔에서 열린 영화 '기생충' 제작보고회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연합뉴스

▶봉준호 감독(22일 '기생충' 제작보고회)

"한국관객들이 봐야만 뼛속까지 100% 이해할 수 있는 디테일이 곳곳에 있는 영화입니다."

▶민갑룡 경찰청장(22일 경찰청사 기자간담회)

"정보경찰과 관련해 문제 제기될 때부터 부적절한 행위를 하지 않도록 지시했고, 그 내용을 종합해 지난 1월에 정보경찰 활동 규칙을 제정했다"

22일 오전 부산 기장군 아난티코브 펜트하우스에서 열린 '한일터널연구회 조찬회'에서 세계 3대 투자가로 불리는 짐 로저스가 참석자를 상대로 발언하고 있다. 연합뉴스 22일 오전 부산 기장군 아난티코브 펜트하우스에서 열린 '한일터널연구회 조찬회'에서 세계 3대 투자가로 불리는 짐 로저스가 참석자를 상대로 발언하고 있다. 연합뉴스

▶짐 로저스(22일 부산 '한일터널연구회' 조찬회)

"(통일 한국이 되면) 일본 입장에서는 달갑기만 한 상황은 아니다. 일본은 통일 한국과 경쟁이 되기 어려울 수 있다고 생각한다"

관련기사

AD

정치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