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뉴스] 정정용 감독과 고재현·김세윤 선수에게 손편지 쓴 신암초교

U-20 월드컵 결승전을 앞두고 13일 정정용 감독과 고재현·김세윤 선수 모교인 대구 신암초등학교 5학년 학생들이 선배들을 응원하는 손편지를 작성해 '우승!~가즈아'를 외치고 있다. 이 편지는 대한축구협회로 보낼 예정이다.

관련기사

AD

비주얼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