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복북구문화재단·대구시립합창단, 13일 어울아트센터서 ‘시민행복나눔콘서트’ 개최

13일 어울아트센터에서 '시민행복나눔콘서트'를 갖는 대구시립합창단. 어울아트센터 제공 13일 어울아트센터에서 '시민행복나눔콘서트'를 갖는 대구시립합창단. 어울아트센터 제공

 

행복북구문화재단과 대구시립합창단이 공동 기획한 '시민행복나눔콘서트'가 13일(화) 7시 30분 어울아트센터 함지홀에서 열린다.

이번 시민행복나눔콘서트는 3부문으로 나눠 진행된다. 첫 번째는 봄과 꽃을 주제로 한 가곡의 향연. 홍난파의 '고향의 봄'을 비롯해 김동현의 '산 넘어 남촌에는', 이흥렬의 '부끄러움', 윤학준의 '나 하나 꽃피어' 등 아름다운 우리 가곡을 들려준다. 두 번째 무대는 오페라로, 마스카니의 카발레리아 루스티카나 중 '오렌지 나무는 향기를 내고', '하늘의 여왕이여, 기뻐하라', '집으로, 집으로'를 부른다. 마지막 무대는 이준범 편곡의 '사랑하기 때문에', '남자는 배 여자는 항구', '연안부두', '노란 셔츠의 사나이' 등 우리 가요를 부르며 피날레를 장식한다.

박지운 대구시립합창단 상임지휘자 박지운 대구시립합창단 상임지휘자

 

이번 음악회의 지휘는 대구시립합창단의 상임지휘자 박지운이 맡고, 반주는 피아니스트 홍선영, 남자은이 함께한다.

전석 무료. 행복북구문화재단 홈페이지(www.hbcf.or.kr)와 전화(053-320-5125)를 통해 예약하면 된다.

관련기사

AD

문화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완독률이 좋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