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성 성악가 10인 '벨레스텔레 : 별들의 꿈'

벨레스텔레 벨레스텔레

여성 성악가 10인의 오페라 아리아와 한국 가곡 등으로 꾸며지는 '벨레스텔레 : 별들의 꿈'이 20일(화) 오후 7시 30분 대구콘서트하우스 챔버홀에서 열린다.

 

벨레스텔레는 지역에서 왕성한 활동을 하고 있는 여성 솔리스트들이 모여 만든 앙상블 단체로 이탈리아어로 '아름다운 별들'이라는 이름처럼 여성 솔리스트 앙상블의 부드럽고 아름다운 하모니로 관객들을 만나고 있다. 예술감독 주선영과 함께 소프라노 김은형·배혜리·린다박·배진형, 메조소프라노 장지애·김민정·이수미·손정아·이아름 등이 출연한다. 공연 반주는 피아니스트 권경아와 남자은이 맡는다.

이번 공연은 벨레스텔레의 앙상블과 소프라노의 아리아 앙상블, 메조 소프라노의 아리아 앙상블 등 다섯 무대로 꾸며진다. 헨델 오페라 '리날도' 중 '울게 하소서', 마르티니 '사랑의 기쁨', 아리랑 모음곡과 함께 슈트라우스 오페레타 '박쥐' 중 '친애하는 후작님', 레하르 오페레타 '쥬디타' 중 '뜨겁게 입맞추는 내 입술' 등을 소프라노 앙상블로 선보인다. 또 메조 소프라노 앙상블이 비제 오페라 '카르멘' 중 '세기디야' 등의 오페라 아리아를 선보이고, 현대 한국가곡 작곡가 김효근의 곡을 출연진 모두가 노래한다.

전석 2만원. 053)250-1400

관련기사

AD

문화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