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인종합사회복지관 '코로나19 희망키트' 전달

'비둘기아파트를 사랑하는 모임'과 함께 제작
상원시장·인근 상가 상인들에게 150개 전달

 

대구 상인종합사회복지관(관장 박용찬)은 지난달 30일 천주교대구대교구 사회복지회(국장 신종호 신부)의 지원을 받아 코로나19 피해를 입은 상원시장 상인들과 인근 상가 상인들에게 '코로나19 이겨내기 희망키트' 150개(총 500만원 상당)를 전달했다.

'코로나19 이겨내기 희망키트'는 마을공동체인 '비둘기아파트를 사랑하는 모임'(비사모) 회원들과 함께 제작했다.

박용찬 상인종합사회복지관장은 "유동 인구와 매출이 줄어 힘든 상인들에게 작지만 희망찬 응원의 메시지가 되기를 바라며 상인들이 코로나19로부터 안전하게 일상으로 돌아가길 바란다"고 전했다.

 

관련기사

AD

사회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