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정식 대한적십자사 경북지사 사무처장 취임

경북 영주 출신

지정식 사무처장 지정식 사무처장

대한적십자사 경북지사(회장 류시문) 신임 사무처장에 지정식(54) 전 부산혈액원 원장이 1일 취임했다.

지정식 사무처장은 경북 영주 출신으로 영남대학교 행정학과를 졸업했다. 1991년 대구경북혈액원에 입사해 대한적십자사 혈액관리본부 총무팀장, 대구지사 구호복지팀장과 총무팀장, 경남혈액원 원장, 울산혈액원 원장, 부산혈액원 원장 등 주요 보직을 두루 거쳤했다.

지정식 사무처장은 "최근 코로나19를 비롯해 매년 각종 재난으로 고통받는 경북지역으로 오게 돼 막중한 책임감을 느낀다"면서도 "고향으로 돌아온 만큼 지역사회와 함께 고민하면서 복지 사각지대 해소를 위해 노력하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관련기사

AD

사회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