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GB대구은행, 임직원 대상 '사랑의 헌혈'…"코로나19 혈액 수급 위기 막자"

대구은행 임직원이 코로나19 확산으로 지역 혈액 수급에 비상이 걸리자 단체 헌혈을 진행했다. DGB대구은행 제공. 대구은행 임직원이 코로나19 확산으로 지역 혈액 수급에 비상이 걸리자 단체 헌혈을 진행했다. DGB대구은행 제공.

DGB대구은행(은행장 김태오)는 대한적십자사 대구지사, 경북혈액원과 함께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코로나19) 사태로 인한 혈액 수급 위기를 극복하려 임직원 대상 '사랑의 헌혈' 행사를 진행했다고 14일 밝혔다.

대구은행 관계자는 "코로나19 확산으로 단체 헌혈이 줄줄이 취소되는 상황에서 지역의 대표기업으로서 솔선수범해 생명사랑을 실천하고자 했다"고 말했다.

매년 정기적인 임직원 헌혈 행사를 진행하는 대구은행은 헌혈 참여자를 대상으로 스포츠 관람 이벤트를 진행하는 등 헌혈 독려에도 노력하고 있다.

김태오 대구은행장은 "급감한 대구경북의 혈액 수급에 조금이라도 보탬이 되길 바라는 마음에서 헌혈 행사를 했다"고 소감을 밝혔다.

관련기사

AD

사회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