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수원, 지역아동센터에 승합차 85대 지원

행복더함 희망나래 차량 전달식…안전통학 체험학습 활동에 이용

 

한국수력원자력(이하 한수원·사장 정재훈)은 7일 서울 올림픽공원 평화의 광장에서 '2019년도 행복더함 희망나래 차량 전달식'(사진)을 열고 85대의 승합차를 전국 지역아동센터에 지원했다.

한수원의 '행복더함 희망나래' 사업은 전국 지역아동센터 학습 환경 및 인프라 개선을 목적으로 통학용 승합차 제공, 맞춤형 도서관 설치, 문화체험 시행 등 다양한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전국 지역아동센터 어린이들에게 보다 나은 배움의 장을 제공하기 위해 8년째 이어오고 있다.

한수원은 올해 85대의 차량을 포함해 지금까지 총 494대의 차량을 전국 지역아동센터에 전달했으며, 해당 차량은 아동·청소년들의 안전한 통학과 다양한 체험학습 프로그램에 쓰이고 있다.

정재훈 한수원 사장은 "오늘 지원한 차량이 아동과 청소년들의 꿈을 이루어주는 데 큰 역할을 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한수원은 전력 생산 본연의 업무 외에 어린이들이 살기 좋은 세상, 안전하고 풍요로운 미래를 만들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AD

사회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