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호텔앤드리조트, '왕의 온천' 수안보온천 그랜드오픈

한화리조트 수안보온천 전경 한화리조트 수안보온천 전경

- 한화리조트 수안보온천, 사우나 및 더 그릴 신축 개장

- 국내 최초 온천에서 조선시대 왕들의 호사를 누리자

한화호텔앤드리조트(대표이사 문석)에서 운영하는 한화리조트 수안보온천이 신축 공사를 마치고 지난 5월 24일(목) 그랜드오픈했다. '육감만족 힐링'을 주제로 수안보의 사계절을 그대로 느낄 수 있는 노천온천탕을 확장 이전하고, 브랜드 프리미엄 돈육과 충주의 지역특산품을 활용한 '더 그릴(The Grill)' BBQ 가든을 신축해 한화리조트 수안보온천만의 차별화를 갖췄다.

특히 바비큐 가든 더 그릴에서는 프리미엄 돈육브랜드 얼룩 도야지와 충주사과를 더한 사과 한쌈 삼겹살, 월악산 더덕과 수안보 송솔 버섯 등을 활용한 메뉴 등 한화리조트 수안보온천만의 특별한 맛을 선보인다. 모든 재료는 로컬 푸드를 활용해 수안보 지역과의 상생 또한 도모했다. 이 밖에도 주변지역인 음성에서 직접 브루잉(brewing)한 'ARK'수제맥주인 썸앤썸, 허그미, 코스믹댄서 등 다양한 수제맥주를 판매해 방문객들의 큰 호응을 얻고 있다.

더 그릴의 세트 메뉴 가격은 2~3인 기준 48,000원, 4~5인 기준 82,000원이다. 운영 시간은 11시30분~14시30분(중식), 17시30분~21시/주말 22시(석식)까지이며, 그 외의 시간에는 수제 맥주와 간단한 핑거푸드를 즐길 수 있는 힐링 아워(14시 30분~17시 30분)를 운영하고 있다.

수안보 온천은 우리나라 최초의 온천이며, 조선시대 왕들이 즐겼던 온천으로 한결같이 53℃를 유지하는 것이 가장 큰 특징이다. 지하 250m에서 뿜어져 나오는 온천수는 충주시에서 직접 관리하기 때문에 더욱 품질이 우수하다.

수안보 온천은 예부터 뛰어난 수질로 정평이 난 곳으로 왕들의 피부염 치료를 비롯해 휴양지로 각광받았던 '왕의 온천'으로 잘 알려져 있다. 이곳의 온천수는 pH 8.3의 약 알칼리성으로 리튬을 비롯한 칼슘, 나트륨, 마그네슘 등 각종 광물질이 함유돼있어 피부 미용과 대사 촉진, 신경통 등 다양한 질환에 효험이 있다.

한화리조트 수안보온천의 새로운 온천사우나는 기존 운영하던 사우나의 노천온천 콘셉트에 현대적인 감각을 더해 더욱 세련된 '쉼'을 제공하고 있어 리조트 투숙객뿐만 아니라 주변 지역민들에게도 큰 인기를 얻고 있다.

AD

관련기사

최신기사

기획 & 시리즈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