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대윤 민주당 후보 "권영진 무능하다" 직격탄

"156개 공약 중 하나만 실천 옮겨, 시정 개혁 위해 시장 교체해야"

임대윤 더불어민주당 대구시장 후보가 15일 "권영진 대구시장은 무능하다"고 직격탄을 날렸다.

임 후보는 이날 대구경북 중견언론인 모임인 '아시아포럼21'이 대구 한 호텔에서 연 초청토론회에서 "권 시장은 4년간 연 7조원의 예산을 쓰면서 156개 공약 중 안심연료단지 이전 하나만 실천했다"며 이같이 밝혔다.

그는 이어 "여당 시장일 때도 못한 일을 야당 시장으로서 할 수 있겠느냐. 대구시정을 개혁하려면 반드시 시장을 교체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그는 특히 대구공항 통합이전과 관련, "대구가 수조원 빚더미에 올라서면서 왜 시민 재원으로 공항을 이전해야 하느냐"며 "대구공항이 국방부, 국토교통부 땅이기 때문에 두 부처가 재물이관을 통해 재원을 만들면 국방부는 군공항만 이전하고도 5조원가량 잉여자금이 남는다"고 주장했다.

아울러 "민주당 시장이 탄생하면 대구에 예산폭탄이 떨어질 것"이라며 "시장이 되면 예산 부담없는 대구국제공항을 만들고 외국 항공사를 유치하겠다"고 약속했다.

AD

관련기사

최신기사

기획 & 시리즈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