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전! 6·13 地選] 대구시의원…김대현 한국당 대구 서구당협부위원장

김대현(53) 자유한국당 대구 서구당협부위원장이 13일 지방선거 대구시의원 선거에 출사표를 던졌다.

김 부위원장은 "낙후'퇴보의 걸음으로 일관된 서구에 바로 지금 대변혁이 시작됐다"며 "KTX 서대구역사 건립이라는 변화의 동력을 서구의 영광으로 승화시킬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또 "서구와 대구시, 나아가 중앙정부와의 소통'조율 능력을 갖춘 새로운 인물이 서구를 대표해야 한다"며 서구 주민들의 폭넓은 지지를 요청했다.

경북 고령 출신인 그는 대구검찰청 서부지청에서 검찰 공무원으로 명예퇴직하고 서구에서 법무사로 활동 중이다. 서부지청 형사조정위원으로 봉사하며 지방정치 기반을 다져왔다. 특히 3형제가 모두 공무원으로 재직 중이어서 화제가 되기도 했다.

관련기사

AD

최신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