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 팔달새마을금고 '착한일터' 가입

대구 북구 팔달새마을금고(이사장 배형만) 직원들이 한마음으로 '착한일터'에 가입해 관문동 나눔 열기를 이어가는 데 동참했다.

대구사회복지공동모금회(회장 함인석)는 12일 북구 팔달동에 위치한 팔달새마을금고에서 배형만 이사장, 윤수오 관문동지역사회보장협의체 공동위원장 등이 함께한 가운데 '착한일터' 가입식을 진행했다.

착한일터는 직장 임직원들이 한마음으로 나눔을 실천하는 사회복지공동모금회의 정기 기부 프로그램이다.

배형만 이사장은 "직원들이 우리 지역에서 받은 사랑을 지역사회 어려운 이웃들과 함께하기 위해 마음을 모았다"며 "앞으로도 지속적인 나눔을 통해 따뜻한 북구를 만드는 데 온 힘을 기울이겠다"고 나눔 메시지를 전했다.

관련기사

AD

최신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