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S건설 '춘천파크자이' 1순위 청약 접수 결과 역대 춘천 최고 청약 경쟁률 기록

춘천 파크자이 조감도. 춘천 파크자이 조감도.

춘천시 최초의 '자이' 브랜드 아파트인 GS건설의 '춘천파크자이'가 1순위 청약 접수 결과 춘천시 최고 경쟁률을 기록하며 전 타입 마감에 성공했다.

금융결제원에 따르면 10일(수) 진행한 '춘천파크자이' 1순위 청약접수 결과 전체 770가구(특별공급 제외) 모집에 총 13,326건이 몰려 평균 17.3대 1, 최고 59대 1의 경쟁률을 기록, 전 주택형이 1순위 마감했다.

이는 춘천에서 분양된 아파트 중 가장 높은 평균경쟁률로 지난해 3월 'e편한세상 춘천한숲시티 2회'가 기록한 평균 14.98대 1을 넘어서는 최고 기록에 해당한다.

세부 주택 타입별로 살펴보면 전체적으로 고르게 많은 청약자들이 몰렸다. 전용 145㎡ 타입에 무려 177건이 접수되며 59대 1의 경쟁률로 가장 높은 수치를 기록했다. 이 외에도 전용 84㎡A 타입 30.8대 1, 전용 84㎡C 타입 24.3대 1 등을 기록했으며, 일반분양 40가구만 공급된 전용 101㎡A도 22.9대 1로 성공적으로 마감하며 전 타입 모두 고른 경쟁률을 기록했다.

GS건설 조준용 분양소장은 "'춘천파크자이'가 이렇게 높은 청약률로 마감될 수 있었던 것은 춘천시 최초의 자이 아파트라는 브랜드 프리미엄과 알찬 구성을 갖춘 특화설계, 뛰어난 서울 접근성 등 여러 특장점이 고루 어우러진 결과"라며 "성공적으로 청약을 마친 만큼 월말부터 시작되는 계약에서도 좋은 결과를 이끌어낼 수 있도록 더욱 힘내겠다"라고 전했다.

한편, 강원도 춘천시 삼천동 44-10번지 일원에 위치한 '춘천파크자이'는 지하 3층~지상 최고 30층, 7개 동, 전용 64~145㎡, 총 965가구 규모로 조성된다.

1순위 청약을 성공적으로 마친 '춘천파크자이' 당첨자 발표는 17일이며, 1월 30일부터 2월 1일까지 3일간 정당 계약을 진행할 예정이다. 평균 분양가는 전용 84㎡ 기준 3.3㎡당 826만원이며, 중도금 이자 후불제가 적용된다.

'춘천파크자이'의 입주 예정일은 2020년 9월이며, 견본주택은 강원도 춘천시 퇴계동 636번지(남춘천역 인근) 일원에 위치한다.

AD

관련기사

최신기사

기획 & 시리즈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