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IMF 지원 '데자뷰' 전국무대 특별공연

제주 해비치 아트 페스티벌…쇼케이스 공연작으로 선정

제6회 대구국제뮤지컬페스티벌(DIMF)에 창작지원작으로 뽑힌 뮤지컬 '데자뷰'가 13일부터 제주에서 열리는 '제5회 제주 해비치 아트 페스티벌' 쇼케이스 공연으로 선정됐다.

'제주 해비치 아트 페스티벌'은 전국 문예회관, 문화예술단체 및 기획사, 문화예술 관련기관, 공연장 관련 장비 및 소프트웨어업체 관계자 등이 참여하는 국내 최대 규모의 아트 페스티벌로 전국의 각종 문화예술 콘텐츠를 홍보하고 거래하는 아트마켓 역할을 하고 있다.

이 행사에 심사를 통해 선정된 전국의 역량있는 16개 공연단체가 시연을 하는데 이번에 대구 공연단체로는 유일하게 극단 초이스씨어터의 뮤지컬 '데자뷰'가 시연작품으로 뽑힌 것이다. 극단 초이스씨어터 최주환 대표는 "시연작품은 신작을 위주로 예술성과 대중성, 창의성을 갖춘 작품을 장르별로 선정하는 것으로 뮤지컬 '데자뷰'가 이번 쇼케이스에 선정된 것은 그만큼 작품성을 인정받았다는 의미"라며 "쇼케이스를 통해 전국적인 작품으로 성장할 수 있는 지 가늠할 수 있다"고 말했다.

'데자뷰'는 초조대장경 조판 1천 년을 맞은 부인사를 배경으로 현재와 과거를 넘나들며 과거의 신화와 설화적 상상력이 들어간 다채로운 음악의 뮤지컬로 코믹과 진지함을 동시에 표현한 작품이다.

관련기사

AD

최신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완독률이 좋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