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궁민 '리틀 배용준' 시절 공개, 이미지 변신 한 이유는?

남궁민 '리틀 배용준' 시절 공개, 이미지 변신 한 이유는?

남궁민이 '리틀 배용준'으로 불리던 시절의 사진을 공개해 화제다.

지난 10일 방송된 MBC '섹션 TV 연예통신'의 '라이징 스타' 코너에 출연한 남궁민은 10일 종영한 주말드라마 '내 마음이 들리니'의 촬영 에피소드와 과거 '리틀 배용준'으로 불리던 시절에 대한 이야기를 재치있고 솔직 담백하게 털어놨다.

이날 남궁민은 배용준과 닮은 외모와 비슷한 분위기를 풍겨 '리틀 배용준'으로 불리던 시절의 사진을 공개했다.

이어 남궁민은 당시를 회상하며 안경을 벗은 이유에 대해 "한 감독님이 안경을 쓰면 너만의 매력이 없다고 충고해 안경을 벗었다"고 설명했다.

이에 누리꾼들은 "안경끼니까 정말 너무 비슷하다", "안경 벗길 잘하신 것 같아요", "안경 하나에 차이가 크다"등의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뉴미디어국1 (maeil01@msnet.co.kr)

관련기사

AD

최신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