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하영 경북체육회장 "구미 전국체전 범정부적 지원 요청"

국무총리 간담회서 "참가 선수단 코로나19 백신 우선접종"도 건의

김하영 경북도체육회장 김하영 경북도체육회장

김하영 경북도체육회장은 국무총리 주재 시·도체육회장 간담회에 참석해 10월 경북 구미에서 열리는 '제102회 전국체육대회'의 성공적 개최를 위해 범정부 차원의 지원과 협조를 부탁했다.

김 회장은 5일 정부서울청사에서 가진 총리와의 간담회에서 또한 안전한 체전개최를 위해 참가하는 17개 시도선수단에게 코로나19 백신을 우선적으로 접종할 수 있도록 건의했다.

이번 간담회는 최근 체육계 당면과제인 지방체육회 법정법인화에 따른 선진화 정책 마련과 선수인권보호의 중요성, 정부와 체육단체의 소통과 협력 강화를 통한 체육계 혁신을 다지는 방안을 논의하기 위해 마련됐다.

김 회장은 체육단체 법정법인화에 발맞춰 지방체육회가 지역사회 체육진흥 전담조직으로 자리매김 할 수 있도록 정부차원의 지원 대책을 요청하며 "안전하고 깨끗한 스포츠 일터 조성을 위한 스포츠폭력추방 대책 수립과 인권침해 예방을 위한 각종 교육 내실화에 앞장 서겠다"는 것을 약속했다.

관련기사

AD

스포츠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완독률이 좋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