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가 가장 긴 날' 하지(夏至)에…서울도 '폭염주의보'

강동·송파·강남·서초·은평·종로·마포·서대문·용산·중구 지역 폭염주의보 발효

서울도 '폭염주의보' 강동·송파·강남·서초·은평·종로·마포·서대문·용산·중구. 기상청 서울도 '폭염주의보' 강동·송파·강남·서초·은평·종로·마포·서대문·용산·중구. 기상청

21일 오후 3시를 기해 서울 동남권 및 서북권 지역에 '폭염주의보'가 발효됐다.

구체적으로 강동·송파·강남·서초·은평·종로·마포·서대문·용산·중구 지역이다.

기상청에 따르면 폭염주의보는 최고 체감온도 33도를 넘은 상태가 이틀 이상 계속되거나 더위로 큰 피해가 예상될 때 발효된다. 폭염특보는 발효 기준이 최고 체감온도 35도로 2도 더 높다.

이 밖에도 전국 중부 지역을 중심으로 폭염주의보가 내려져 있다.

o 폭염주의보 : 세종, 대전, 서울(동남권, 서북권), 경상북도(의성, 안동, 예천), 충청북도(제천, 단양, 충주), 충청남도(천안), 강원도(강원북부산지, 양구평지, 정선평지, 홍천평지, 인제평지, 횡성, 춘천, 화천, 원주, 영월), 경기도(여주, 가평, 광주, 안성, 이천, 용인, 고양, 연천)

관련기사

AD

라이프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