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시 나타나는 역류성식도염 증상, 원인 제거 방법 찾아야

김지은 원장 김지은 원장

야근이나 바쁜 업무로 인해 제때 식사를 못할 때가 많은 직장인은 저녁때를 놓쳐 야식으로 끼니를 때울 때가 많다. 이러한 생활 패턴이 반복되다 보면 여러 문제가 발생한다. 이때 잠을 자던 중에 신물이 올라오거나 업무시간에 가슴에 통증이 나타난다면 역류성식도염을 의심해야 한다.

식도로 역류한 위산 등의 위장의 내용물로 인해 나타나는 염증 혹은 그로인해 나타나는 증상을 총칭하는 역류성식도염은 단순히 염증만 해결하면 된다고 생각하기 쉽다. 하지만 역류성식도염 치료에 있어서 염증의 해결보다는 보통 위산의 과다를 막는 제산제를 이용하고 있다.

제산제를 복용하면 가슴 쓰림이나 신물이 올라오는 등의 역류성식도염 증상에는 효과가 있다. 하지만 제산제의 복용을 중지하면 재발이 이뤄질수 있고 목이물감, 마른기침 등의 증상에는 효과를 보기 어렵다. 만약 이러한 문제로 고민하고 있다면 원인을 단순히 위산의 과다로 보는 것이 아닌 더욱 근본적인 원인을 찾기 위한 노력이 필요하다.

위편장쾌 네트워크 한의원 영등포점 김지은 원장은 "역류성식도염 치료에는 근본원인을 파악하는 것이 중요하다. 이때 정확한 근본원인을 찾아 제거하는 것이 중요하다. 역류성식도염 원인은 위장의 기능문제와 관련이 있다. 위장의 기능문제가 발생하면 내부에 음식물이 쌓이면서 압력이 증가해 하부식도괄약근을 느슨하게 한다. 그렇게 되면 식도로 역류하는 위산과 위장의 내용물을 막지 못해 지속적인 자극으로 식도에 염증이 발생한다."고 설명했다.

하부식도괄약근은 위장과 밀접하게 붙어 있는 식도 하부에서 괄약근 같은 기능을 하는 부위다. 수축과 팽창을 통해 식도를 통해 내려오는 음식물을 위장으로 통과 시키고 빠르게 닫혀 위장의 내용물의 역류를 막는 역할을 한다. 하지만 위장의 기능문제에 영향을 받아 역류성식도염의 원인이 된다는 설명이다.

김 원장은 "이때 위장의 기능문제를 해결하기 위해서는 관련 기능검사를 통해 문제를 확인할 필요가 있다. 위장공능검사는 기능검사 중 하나로 위장의 움직임이 원활한지, 위나 장을 지배하는 자율신경의 기능이 양호한지, 위나 장의 연동운동(수축 팽창)이 정상적으로 잘 이루어지는지 등의 문제 확인이 가능하다."고 말했다.

이어 "이러한 진단을 통해 역류성식도염 치료를 진행하기 위해서는 기울증을 해결하고 자율신경을 안정화 시켜주기위한 행체탕, 증미이진탕 등의 한약처방을 적용한다. 이때 침, 뜸 약침 등의 한방치료 병행 역시 위장의 기능문제를 정상화 시키는데 도움을 준다."고 전했다.

마지막으로 김 원장은 "근본적인 원인을 제거하는 역류성식도염 치료만큼이나 재발을 막는 것도 중요하다. 밀가루나 인스턴트식품 등의 가공된 식품은 피하고, 위장운동성이 저하되지 않도록 철저한 식이관리는 물론 자세 교정 및 표준체중 유지 등의 관리를 진행할 수 있다면 지긋지긋한 재발에서 벗어날 수 있을 것이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AD

라이프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