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초미세먼지 농도 빨간불 "대부분 매우나쁨, 벗어날 곳이 없다"…영등포 127㎍/m

전국적으로 미세먼지가 기승을 부린 6일 오후 서울 한강공원 여의도지구에서 마스크를 쓴 시민이 산책을 하고 있다. 연합뉴스 전국적으로 미세먼지가 기승을 부린 6일 오후 서울 한강공원 여의도지구에서 마스크를 쓴 시민이 산책을 하고 있다. 연합뉴스
6일 오후 2시 기준 서울 대부분 지역이 초미세먼지 농도 '매우나쁨' 수준을 보이고 있다. 케이웨더 6일 오후 2시 기준 서울 대부분 지역이 초미세먼지 농도 '매우나쁨' 수준을 보이고 있다. 케이웨더

서울 곳곳 초미세먼지 농도가 심각한 수준이다.

6일 오후 2시 기준 서울 대부분 지역이 초미세먼지 농도 '매우나쁨' 수준을 보이고 있다.

이 시각 영등포가 127㎍/m, 매우나쁨 수준으로 가장 나쁘다. 가장 나은 곳도 성동으로 46㎍/m로 나쁨 수준이다.

즉, 서울에는 현재 초미세먼지 농도가 '보통' 이하 수준인 곳이 없다.

이같은 상황은 오후 내내 지속될 것으로 보인다. 따라서 환자, 노약자, 어린이 등이 특히 건강에 유의해야 한다. 야외활동을 삼가고, 퇴근길 및 하교길 관리가 필요하다.

관련기사

AD

라이프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