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6개 신협, 66명 채용…공동채용 도입 후 최다

대구·경북 등 전국 10개 지역, 지역 내 고·대졸자 우선 채용

신용협동조합중앙회가 2018년 상반기 신입직원을 공동채용한다고 14일 밝혔다.

채용 규모는 36개 신협, 66명 내외다. 2015년 중앙회 차원의 공동채용을 도입한 이후 가장 큰 규모다.

신협중앙회는 2015년부터 중앙회에서 전국 900여 개 개별 조합의 신청을 받아 공고와 서류, 필기전형을 공동으로 진행하고 있다.

채용 지역은 대구·경북, 서울, 부산·경남, 인천·경기 등 10개 지역이다.

해당 지역 거주자와 지역 내 고등학교 또는 대학교 졸업자(졸업예정자 포함)를 우선 채용할 예정이다.

지원자는 이달 21일부터 25일까지 홈페이지(http://cu.saramin.co.kr)를 통해 지원서를 접수하면 된다.

관련기사

경제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