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일대 대학일자리 센터 오픈, 5년간 10억 투입

도·경산시 연계해 고용부 공모 선정…재학생·지역 청년에 맞춤형 서비스

경일대가 학생들의 진로지도와 취업, 창업을 돕는 'KIU 일자리센터'를 개소했다. 경일대 제공 경일대가 학생들의 진로지도와 취업, 창업을 돕는 'KIU 일자리센터'를 개소했다. 경일대 제공

경일대가 지난 10일 대학생들의 진로지도와 취·창업 지원을 위한 사업인 'KIU 대학일자리센터 개소식'을 진행했다.

이날 개소식에는 정현태 경일대 총장을 비롯해 이태희 대구지방고용노동청장, 최대진 경산시 부시장, 이석희 경북경제진흥원 본부장, 이승우 경북창조경제혁신센터 본부장 등 내빈들과 재학생 및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대학일자리센터는 취·창업이 우수한 대학을 선정해 경상북도 및 경산시와 연계해 청년들에게 맞춤형 취업지원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고용노동부가 공모한 사업이다. 지난 2월 사업에 선정된 경일대는 2022년까지 5년 동안 총 10억원의 사업비를 투입해 경일대 재학생을 비롯한 지역의 청년들을 위한 취업지원 프로그램을 운영하게 된다.

센터 내에는 전문 컨설턴트들과 지원인력이 상주하며 경일대 학생들과 지역 청년들을 위한 진로지도를 비롯해 맞춤형 취·창업 지원, 해외취업, 고용노동부 청년사업, 취업성공패키지 등 청년 대상 일자리 관련 업무를 주관하게 된다.

개소식 행사는 대학일자리센터 경과보고 및 추진계획 발표, 내빈 인사말, 테이프 커팅, 현판 제막, 센터 투어 등의 순서로 진행되었으며 행사장에는 ㈜아진산업을 비롯해 지역 우수기업 채용설명회도 함께 열렸다.

정현태 총장은 환영사를 통해 "취업과 창업을 비롯해 진로지도, 해외취업, 외국인유학생 취업까지 모두 아우를 수 있는 명실상부한 대학일자리센터로 발전시켜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경제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