역류성식도염 증상, 정확한 원인치료로 재발을 막아야

김지은 원장 김지은 원장

낮과 밤의 온도차가 심해지는 환절기에는 감기로 고생하는 환자가 많다. 이때 처음에는 시간이 지나면 해결되겠지라고 생각하지만 지속적인 감기치료를 실시해도 목이물감, 마른기침 등의 문제가 사라지지 않을 때가 있다.

감기의 대표적인 증상으로 알려진 기침이나 목이물감은 다른 원인으로 나타날 수 있다. 바로 역류성식도염이 원인이 되어 나타날 때다. 만성적인 마른기침이나 목이물감을 이비인후과적인 치료를 진행해도 해결이 되지 않는다면 역류성식도염증상을 의심해봐야 한다.

역류성식도염의 증상은 가슴쓰림이나 신물이 올라오는 증상이 대표적이라고 알려져 있지만 목이물감, 기침 등의 이비인후과적인 증상도 많이 나타나 환자를 괴롭히는 문제 중에 하나다.

위편장쾌 네트워크 한의원 영등포점 김지은 원장은 "역류성식도염으로 기침 등 증상이 나타나는 것은 식도로 역류한 음식물이나 위산 등이 인후부나 기관지까지 올라와 염증, 가래의 원인이 되기 때문이다."고 설명했다.

이때 "가슴 통증이나 신물 등의 역류성식도염 증상은 제산제를 통해 어느 정도 효과를 볼 수 있지만 기침, 목이물감은 효과가 없을 때가 많다. 이때 위산의 과다만이 역류성식도염 원인이라고 생각하는 것이 아니라 위장과 식도의 관계를 생각해서 치료를 진행할 필요가 있다."고 조언했다.

한의학에서도 이를 식적수, 매핵기라 하여 소화기 문제로 발생하는 기침, 목이물감으로 보고 있다. 그래서 문제가 발생하는 원인에 따라 소화기쪽 문제라면 호흡기 약이 아닌 소화기 쪽 약으로 치료한다. 역류성식도염에 있어서 관련되어 있는 소화기관은 위장이다. 기침이나 목이물감 같은 증상은 하부식도괄약근을 느슨하게 만드는 위장의 기능문제로 나타난다. 원인을 개선하는데 집중할 필요가 있는 것이다.

위장의 기능문제로 인해 위장 내부 압력이 높아져 하부식도괄약근을 느슨하게 만든다. 그렇게 되면 위장의 내용물이나 위산의 역류를 막지 못해 식도나 기관지에 지속적으로 자극을 주어 염증이 나타나고 역류성식도염이 발생하는 것이다.

김 원장은 "위장의 기능문제는 위장공능검사 등의 기능검사를 통해 정상인과의 위장상태를 비교해 원인이 되는 문제를 찾아야 한다. 이를 통해 한방에서는 개인이 가지는 체질과 증상상태 등을 고려해 관련 한약처방으로 증상개선에 힘쓴다. 기울증해결과 자율신경 활성화, 기침문제 개선 등이 이뤄지도록 정확한 처방에 주력한다. 침, 왕뜸. 약침 등도 개인에 따라 적용한다."고 말했다.

덧붙여 "역류성식도염 치료에 있어서 원인을 해결하는 것도 중요하지만 올바른 생활습관을 통해 재발을 막을 수 있어야 한다. 많은 역류성식도염 환자들이 조금 좋아지는 증상 때문에 예전의 나쁜 식습관으로 되돌아갈 때가 많아 재발을 피하지 못하는 경우가 많다. 역류성식도염 증상이 어느 정도 좋아졌다고 안심하지 말고 지속적인 치료와 관리를 통해 지긋지긋한 재발에서 벗어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AD

라이프기사

매일신문은 모든 댓글을 소중히 생각합니다. 다만, 아래의 경우에는 고지없이 삭제하겠습니다.
· 음란 및 청소년 유해 정보 · 개인정보 · 명예훼손 소지가 있는 댓글 · 도배성 댓글 · 기타 관련 법률 및 법령에 위배되는 댓글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