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립선관련 질환 한방치료, 배뇨장애 등 증상 개선에 주력

고준석 원장 고준석 원장

바쁜 업무 때문에, 중요한 시험공부 때문에 자리에 오래 앉아 있거나 화장실 가는 시간도 아까워 자주 소변을 참게 되면 문제가 나타날 수 있다. 만약 남성이라면 대표적으로 나타날 수 있는 문제가 전립선 관련 질환이다. 전립선은 남성의 생식 기관으로 정액을 만드는 역할을 하는 기관 중에 하나다.

꼭 필요한 기관인 동시에 중요한 역할을 하기 때문에 문제가 발생했을 때 해결할 필요가 있다. 특히 전립선 혹은 전립선 주위에 염증의 발생하게 되면 다양한 소변의 이상 징후들이 나타나게 되는 전립선염이나 전립선비대증, 전립선암 등이 나타날 수 있다. 이때 유사한 증상이 나타날 수 있어 정확한 진단을 통해 확실한 원인을 찾는 것이 중요하다.

대표적인 전립선 관련 증상으로는 배뇨장애가 있다. 소변이 자주 마려운 빈뇨, 밤중에 잠에서 깨어 소변을 보게 되는 야간뇨, 소변 줄기가 가늘어지는 세뇨, 소변 볼 때 극심한 통증을 유발하는 배뇨통 등이 발생한다. 이때 배뇨관련 문제 외에도 다양한 문제가 나타날 수 있어 주의가 필요하다.

분당 미금역 자강한의원 고준석 원장은 "전립선 관련 질환은 초기에 적극적으로 치료할 필요가 있다. 시간이 지남에 따라 만성화 되는 것은 물론 아랫배통증, 고환통증 등 다양한 통증들이 나타나거나 발기부전 등의 성기능 관련 문제까지 나타날 수 있기 때문이다."고 조언했다.

이어 "전립선 관련 질환에 자주 발생하는 전립선염을 치료하는데 있어 한방에서는 불개미를 활용한 홍의요법 치료에 나서기도 한다. 불개미는 강한 진통 작용과 항히스타민 작용을 하고 키닌질, 단백질, 개미산 등의 주요한 물질이 풍부해 전립선 관련 문제를 해결하는데 큰 도움이 되기 때문이다. 특히 중국에서는 이미 오래전부터 홍의의 효능을 산삼이나 녹용 같은 것보다 좋다고 표현하고 있을 정도로 약재로 자주 활용되고 있다."고 전했다.

그의 설명에 따르면 한방에서는 콩팥기능을 튼튼하게 하고 염증을 제거하는 데 효과적인 불개미 추출물인 홍의환과 약침 등으로 질환개선에 주력한다. 여기에 봉독이나 장생활혈단, 개인 별 맞춤 탕약도 함께 쓰인다. 이때 환약은 전립선염증 제거와 신장기능 개선 등에 도움을 줄 수 있고 약침의 경우 전립선비대증이나 요실금 등의 배뇨장애, 퇴행성관절염 치료에도 적용할 수 있다는 설명이다.

고 원장은 "전립선 관련 질환을 치료하는데 있어 재발을 막으려면 치료와 더불어 체계적인 생활 관리까지 해주는 것이 중요하다. 과격한 운동은 전립선에 무리를 줄 수 있기 때문에 피하는 것이 좋고 오랫동안 한 자세를 유지하기 보다는 수시로 자세를 바꾸고 올바른 자세를 유지하는 것이 바람직하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AD

라이프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