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 경산 압량공단 내 공장 화재로 1개동 전소 후 옆 3개 공장 일부 태워

https://youtu.be/sUNcNIP0xDU 영상ㅣ안성완 asw0727@imaeil.com

11일 오후 1시 22분쯤 경북 경산시 압량면 의송리의 한 자동차부품공장에서 불이 나 공장 1개동(508㎡)을 태우고 인근 공장으로 옮겨붙어 3개 공장의 천장과 벽체 등도 태운 뒤 진화됐다.

11일 오후 1시 22분쯤 경산시 압량면 의송리의 한 자동차부품공장에서 불이 나 검은 연기가 솟아 오르고 있다. 독자 오세근 제공 11일 오후 1시 22분쯤 경산시 압량면 의송리의 한 자동차부품공장에서 불이 나 검은 연기가 솟아 오르고 있다. 독자 오세근 제공

불이 나자 소방대원 80여명과 소방차 30대, 헬기 2대가 출동해 1시간여 만에 큰 불을 잡았으나 공장들이 샌드위치 패널 구조로 돼 있어 잔불을 정리하는데 어려움을 겪었다.

11일 오후 경산시 압량의 한 자동차부품공장에서 화재가 발생해 소방대원들이 불을 고 있다. 경산소방서 제공 11일 오후 경산시 압량의 한 자동차부품공장에서 화재가 발생해 소방대원들이 불을 고 있다. 경산소방서 제공

소방당국은 "갑자기 '펑' 소리와 함께 벽체에서 불이 났다"는 공장 작업자의 말에 따라 전기적인 문제로 불이 난 것으로 보고 정확한 화재 원인과 피해 규모를 조사 중이다.

관련기사

AD

지역별뉴스기사

    지역별뉴스기사 기사가 없습니다.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