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구미 스마트시티, 대대적인 추석 나눔 행사

홀몸어르신 300명에게 점심 대접 및 쌀 선물, 구미지역 사회복지시설 47곳에 생필품 1천600상자 전달

삼성전자 스마트시티 임직원들이 소외계층에게 추석 선물을 전하고 있다. 삼성전자 스마트시티 제공 삼성전자 스마트시티 임직원들이 소외계층에게 추석 선물을 전하고 있다. 삼성전자 스마트시티 제공

 

삼성전자 구미 스마트시티 임직원들은 10일 구미 금오종합사회복지관에서 홀몸 어르신 300여 명을 초청, 추석맞이 점심 식사를 대접하고 쌀 1포(4㎏)씩을 선물했다.

이날 삼성전자 스마트시티의 정수연 부사장과 고성민 사원대표, 삼성전자 주부봉사단 등이 자원봉사자로 나서 나눔의 의미를 더했다.

또 임직원들이 평소 봉사활동을 해오던 구미 지역의 복지시설 47곳에 된장·간장 등 양념으로 구성된 생필품 1천600상자를 전했다.

삼성전자 스마트시티 임직원들의 이 같은 추석 나눔 행사는 20여 년째 이어지는 전통이다.

이와 함께 삼성전자 스마트시티는 지역상생을 위해 6~10일 자매결연을 맺고 있는 진안 노채마을에서 생산하는 홍삼 등 특산품을 비롯해 울릉도·문경·구미 등지의 농축수산물을 사내에서 판매하는 직거래 장터를 운영했다.

관련기사

AD

지역별뉴스기사

    지역별뉴스기사 기사가 없습니다.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